Loading...
(3초쯤...)

1. 들 어 가 며



TPT2와 Thinkpad 10의 디스플레이 가로/세로 길이는 각각 8.80 X 4.94 inch / 8.63 X 5.23 inch 정도 됩니다.





과장을 조금 보태면 이 기종 소유자는 6X8 사이즈의 액정 태블릿을 가지고 다니는 셈입니다. 중형 사이즈죠.



디스플레이의 가로/세로 길이 계산법이 궁금하시다면 아래의 포스팅을 참고해 보시고요,

디스플레이의 화면비율, PPI, 화면길이(가로&세로)를 계산해 보자(계산기 첨부)



저는 고해상도와 화면비율, 경제사정 등의 이유로 중국산 9.7인치 윈태블릿에 머물고 있으나, 경험상 PC에 펜이 있으면 좋긴 하더군요. 그런데 가장 작은 (4X6 inch 사이즈) CTH-480 태블릿조차 (스펙상) 생각보다 크고, 무선킷 연결 시 배터리타임이 10시간 중반 정도밖에 안 되더라고요. 캐주얼하게 쓰기엔 무리가 있겠다고 생각되어 한발 물러났다가...



▲ CTH-300 발견!  @_@


무선에, AAA사이즈 범용 배터리 들어가고, 배터리타임은 매일 2시간 사용기준으로 4주 간댔으니까 50시간은 족히 된다는 얘기고, 터치패드&펜 모두 되면서 가격도 나쁘지 않더군요. 각종 할인수단 동원해서 배송비 포함 4.7만 정도에 손에 쥐었습니다. 마우스 하나 쓸만한 거 사려면 3만원 정도 들던데, 이 정도면 나쁘지 않죠.




2. 하드웨어  일장일단



개봉기는 체험단 하셨던 분들 블로그 통해서 봐 주십시오(죄송해요.). 저는 거두절미하고 사용기 중심으로 가겠습니다.^^



▲ 손등 털이 거북해서 일부 모자이크 처리합니다. :-)


일단 사이즈가 작아서 부담이 없습니다. 성인 남자 손으로 가려질 정도로 컴팩트한데요,



▲ 대략적인 펜 작업영역 사이즈(붉은 네모영역 안쪽)


작은 크기가 단점으로 다가올 수도 있을법 합니다. 펜 작업 영역이 106.9mm X 66.8mm(약 4.2 X 2.6 인치 - 대각선길이 4.9인치)로 상당히 좁기 때문입니다. 그러니까 이 제품으로 23인치 데스크톱 모니터로 작업을 한다면...




대략 이런 느낌이 들 수도 있겠죠. 내가 1cm의 선을 그으면 모니터에는 5cm의 선이 나타날 테니...

(사이툴에서 CTH-300 으로 써 본 글씨입니다.^^)



아무튼 저는 화면 적당히 작은 윈태블릿에 물려서 캐주얼하게 쓰기엔 나쁘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 좌픅에는 전원스위치, 우측에는 펜 수납부가 있고...


▲ 배터리 케이스 안쪽에 USB 수신기 수납부도 있습니다.

이동할 때 한결 편할 것 같습니다.


사진에서 볼 수 있듯이 배터리는 직렬로 2개가 들어가는데 1개씩 분리수납되는 구조가 아니므로, 조금이라도 대충 넣으면 충격 줬을 때 순간순간 접촉이 끊기는 상황이 자주 생겼습니다.



▲ UEFI 바이오스에서 CTH-300이 인식된 모습


터치패드 기능 덕분에 마우스 역할을 합니다. UEFI 바이오스에서도 인식되어 바이오스 조작이 가능하더군요. 다른 와콤 태블릿들과 차별화되는 요소입니다.



▲ Windows 8.1에서 사용되는 제스처


윈도우8에서 새로 도입된 제스처들도 별다른 설정 없이 쓸 수 있었습니다. 예를 들면 오른쪽 사이드를 쓸면 참 바가 나온다던가 하는... 그런 것들 말이지요.

(그래도 와콤에서 공식적으로 제공하는 제스처 가이드를 첨부파일로 넣어 놓겠습니다. 마우스 우클릭이나 스크롤 등... 참고할 만한 부분이 좀 있습니다.


bamboo-pad-gesture-guide-korean.pdf


▲ 기본 제공 펜을 쥐어 본 모습


기본 제공 펜의 그립감은 나쁘지 않습니다(모나미 153 볼펜 정도?). 그런데 펜 끝부분 경계가 각지게 처리되어 있어서, 조금이라도 비정상적인 각도로 눕혀 쓰다가는 필압 먹일 때 펜 경계가 패드에 닿는 사태가 생기기도 하더군요. 그래서 기본 펜의 편의성은 그리 좋은 편이 아니라 생각되고,



▲ 호환 펜(8pi 펜)을 쥐어 본 모습


호환펜 중에 가성비 좋다고 알려진 8pi펜을 매칭시켜 봤더니, 펜 잡는 방법에 크게 구애받지 않을 수 있었습니다. 번들 펜의 사용감을 견디기 힘들다면 호환 펜 구입을 적극적으로 고려해 보세요. :-)




3. 소프트웨어의  벽



출시된지 1년이 지나서야 윈도우용 드라이버가 나왔습니다. 하지만 아직까지도 작동이 완벽하게 보장되지 않습니다. 윈도우 제어판에서 태블릿으로 잡히지 않는 부분도 있고, 일부 메이저 급 응용프로그램에선 필압감지가 안되거나 반응속도가 현저히 떨어지기도 합니다.





그리고 와콤만 있으면 누구나 완벽한 Paperless 환경을 누릴 수 있을 것 같지만, 현실은 그렇지 않습니다. 그림이든 손글씨든 소프트웨어적으로 Line 보정기술이 들어가야 결과물이 좋은데, 이 기술이 들어간 프로그램들은 손에 꼽을 수준일 뿐더러 가격도 제법 높습니다. 뒷구멍으로 구하는 것이 불가능한 것은 아니지만 악성코드 심어놓은 자료들도 더러 있어서, 이 쪽 감각이 무딘 대다수 분들께 뒷구멍 이용하시라고 적극 권하지는 못하겠고(제 시스템이 소중한 만큼 여러분의 시스템도 소중하니까요.)... 그렇다고 무조건 구매하시라고 딱 잘라 말씀드리기엔 꽤나 비싼 것들도 있고...


아무튼 기왕 일 벌인 김에, 베이트레일에서의 주요 응용프로그램들을 돌려 봤습니다. 유료로 구하던 트라이얼로 깔던 뒷구멍으로 받던... 입수방법은 노코멘트입니다.



 ▶ 포토샵 (비쌈)



펜 따라오는 속도가 너무 느립니다. 상위기종 태블릿에서는 빠릿하게 따라온다고 하던데, 그렇다면 드라이버 문제일 수도 있겠습니다.



 ▶ 사이툴 1.2 (5400엔. 홈페이지 링크)



아주 미세하게 펜 딜레이가 느껴지는데, 거의 딜레이 없다고 봐도 무방합니다. 실사용에 문제 없고 필압도 잘 먹힙니다. 필압이 정교하게 들어가는 건 아니고, 그냥 512단계같은 느낌이 듭니다. 1024단계랑 차이 느껴집니다.



 ▶ 블루빔 Revu 12 ($200 이상. 홈페이지 링크)


▲ 귀찮아서 퍼왔습니다.


PDF 필기프로그램(데스크탑 용) 중에 가장 완성도 높다는 프로그램. Drawboard PDF(메트로 앱) 구매하려다가 고해상도지원이 미흡하다는 얘기가 있어서 이 프로그램으로 돌아섰습니다.


프로그램이 전체적으로 '무겁다'는 느낌이 듭니다만 참고 쓸 만 합니다. 페이지 스크롤이나 확대/축소, 필기감도 꽤 자연스러워서 사용성은 나쁘지 않습니다. 고사양으로 가면 딜레이 없을 것 같네요.


손터치와 펜터치 자동구분 못 합니다. 필기 후 스크롤하려면 꼭 손바닥모양 버튼을 눌러줘야 합니다. 까먹고 뱀부패드에 손가락 먼저 올리면 펜 선이 찍~ ^^;;


참, CTH-300에서 필압 안 먹더군요.



 ▶ PDF Annotator 4 / 5 ($69.95, 홈페이지 링크)


평 괜찮아서 깔아봤다가 스크롤이 느려 지웠습니다. 버전 4나 5나 느린 것은 마찬가지네요. 역시 CTH-300에서 필압 안 먹었습니다.



 ▶ OneNote 2010/2013 (데스크톱 용)


CTH-300 으로는 세필 불가능입니다. 필압도 안 먹고요.

펜 따라오는 것도 미세하게 딜레이가 있고, 확대해서 쓰더라도 글씨체가 잘 나오지 않았습니다. CTH-300과의 궁합은 불합격. 간단한 손메모 용으로 쓰기에는 나쁘지 않을 것 같습니다.



 ▶ MetaMoJi Note (\9400, 마소스토어 링크)


정전식 펜 중에서 SU-Pen 유명하죠? SU-Pen 제조업체에서 정전식(Passive 방식) 펜 용으로 제작한 필기프로그램입니다. 초기 실행속도가 조금 느리고 컨셉상 필압도 안 먹히지만, 실행 후에는 딜레이를 찾기 어려울 정도로 가볍고 기능도 충실합니다. 키보드입력은 기본이고,



▲ 확대필기영역도 활성화시킬 수 있고... (이 기능 덕분에 세필 가능)



▲ 그림 불러오기도 되고, 입력요소 확대/축소/회전 등도 됩니다. 형광펜도 있더군요.


CTH-300과 베이트레일 조합에는 원노트보다 이 노트프로그램이 더 좋을 것 같았습니다.




4. 많은 걸 바라지 않는다면 OK.



와콤의 펜 기술이 들어갔지만, 와콤 태블릿이 내세우는 '그림작업의 최적성'를 느끼기에는 약간 아쉬웠습니다. 와콤도 한계선을 그었는지 'PAD'라는 이름으로 출시했고요.





저는 그림을 그리기 위해 이 제품을 선택한 것이 아니라 간단한 손글씨에 목적을 두었기 때문에, 일단 PDF 주석 용으로 활용하기 시작했습니다. 인쇄에 대한 압박을 항상 느껴 왔었는데, 이제는 PDF파일에 직접 필기 후 열람하면 되니까 부담이 한결 줄었습니다. MetaMoJi Note 업데이트되는 것 봐서 노트필기도 대체해 볼 예정입니다.


그동안 4X6 사이즈 소형 태블릿을 보고 '그림작업 하기엔 좀 작고 편하게 쓰기엔 좀 큰데? 라이트하게 쓸 수 있는 물건 없나?' 라는 느낌을 받은 적이 있으시다면 이 제품이 적절할 것 같고, 마우스작업 오래 할 때마다 뻐근해지는 손목을 털던 기억이 있으시다면, 그래서 트랙볼마우스/트랙패드 등의 구매를 한번이라도 고려하셨었다면 CTH-300은 꽤 괜찮은 선택지일 것 같습니다.


그나저나 와콤이 언제쯤 드라이버 지원을 완벽하게 해줄지 모르겠네요.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마치겠습니다.


댓글 10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11.11 16:35)

    저도 이 모델 자세히 보고 있는 중인데.. 괜찮은 것 같기도 하네요.. 저도 뭐.. 큰 것은 필요하지 않고.. 님과 같은 용도로 사용할 예정인지라...ㅎㅎ

    • 흔남. (2014.11.11 17:04 신고)

      도플파란 // 댓글 감사드립니다. 용도에만 맞다면 굳이 오버스펙할 필요는 없는 것 같지요?
      하드웨어는 오래 쓸 수 있게 잘 나왔는데, 소프트웨어가 문제네요. 좀 더 가볍고 기능 좋은 프로그램들이 경쟁적으로 출시됐으면 좋겠습니다.

  • 몽작 (2015.01.11 16:34)

    안녕하세요 잘보고 갑니다. 저도 PDF에다 직접 필기할 용으로 데탑에서 사용할수 있는 시스템을 생각중인데. 블루빔이랑 와콤 터치펜에 대한 정보를 찾던중 이곳을 보고 갑니다. 도움이 됬습니다.

    • 흔남. (2015.01.12 04:01 신고)

      몽작 // 반갑습니다. 지나치지 않고 댓글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환경구축 성공하셨으면 좋겠네요.

  • 스프린터 (2015.11.14 23:39)

    이 제품 마음에 드는데요
    펜으로 바탕화면이나 또는 응용프로그램 화면 같은 곳에 필기해도
    무조건 글자가 써지나요? 펜 굵기도 조절되면서요?

    그것만 되면 지르고 싶네요... ^^

    • 흔남. (2015.11.15 14:00 신고)

      스프린터 // 반갑습니다. 윈도우쪽 하드웨어는 장치드라이버까지만 지원합니다. 원하는 기능을 하는 프로그램은 직접 찾아보셔야 합니다.

      제 생각에는 화면을 캡쳐한 다음에 그림편집툴이나 원노트 등에서 붙여넣고 글씨를 쓰는 식으로 기능구축이 가능할 것 같으네요.

  • 궁금이 (2016.02.11 13:07)

    잘 읽었습니다. 손목이 아파서 트랙볼- 컴피 쓰다 펜마우스로 가보려구여.. 트랙볼도 스크롤의 압박이 꽤 되더라구요..

    스크롤 작업 많은 사람도 이 물건이 적합할런지요??

    그림 전혀 안그리고 마우스 대용으로 쓰려구요..

    아! 와콤에 전화해서 문의 하니 470이 단종되고 제 사용목적 듣더니 이 물건 추천해주시더라구요..
    그래서 후기 탐색 중이랍니다^^

    • 흔남. (2016.02.11 15:14 신고)

      궁금이 // 노트북 터치패드의 확대버전(+무선)이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여기에 펜이 추가된 건데...

      저는 펜보다는 손터치가 좀더 편했습니다. 스크롤은 손가락 두개로 하면 됩니다.
      마우스, 트랙볼, 노트북 터치패드, 이제품 써봤는데, 노트북 터치패드랑 이제품이 쓰기 편하더군요(스크롤 작업 포함).

      그런데... 위쪽이 조금 올라가 있었으면 어땠을까 싶은 생각이 들긴 합니다. 키보드도 위쪽이 아래쪽보다 높은 게 손목이 편하듯이, 손터치 시에도 위쪽을 높이니까 좀더 편하더라고요.(반대로, 펜작업 하기엔 편평한 게 좋을 것 같습니다.)

      (비교적) 싸고... 좋습니다.^^

  • 매주가루 (2018.07.11 23:40)

    혹시 이 모델에 호환이 되는 펜이 8pi 이외에 어떤 것이 있는지 확인해볼수 있는 방법이 있을까요?

    • 흔남. (2018.07.11 23:54 신고)

      매주가루 // 와콤 Feel 이라는 문구가 적힌 펜이면 됩니다.

댓글!! 작은 정보를 남겨주세요. 다른 분들께 큰 도움이 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