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3초쯤...)
반응형


티스토리 블로그로 이전 후 첫 체험단으로 Jabra Sports Pulse를 사용해볼 기회를 얻었는데요, 저는 기존에 생산된 컨텐츠들을 한 곳에 적절히 모은다는 느낌으로 다른 글들과 차별화를 시도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포스팅은 2개 정도 작성할 계획입니다.


1. 들 어 가 며


저의 개념 상 블루투스 이어셋의 기본기능은 '통화(특히 주변소음 제거)'고, 이 기본기가 보급형/고급형 상관없이 안정적으로 확보된 브랜드는 플랜트로닉스, 조본 정도로 알고 있습니다. 자브라(Jabra)는 다양한 컨셉의 제품을 내놓기 때문에 제품별로 주변소음 제거 편차가 제법 있는 브랜드라고 알고 있는데요,

상대방에게 내 목소리가 최대한 좋게 들려야 한다는 집착만 내려놓으면(쉽진 않음. -_-;; ) Jabra의 다양한 제품군에 자연스럽게 눈이 갈 것이라 생각합니다.



자브라 스포츠 펄스는 출고가 $199의 운동용 스테레오 이어폰으로, 운동을 위한 고급형 부가기능들이 많이 접목되어 있는 것이 특징입니다.



2. 스 펙(Specs)


▲ 출처 : 자브라 북미지역 홈페이지


최대한 자세하게 나온 것으로 퍼와 봤습니다. 이런 자료를 제조사 측에서 직접 제공해 주면 감사하죠. :-)

다른 제품대비 어떤 곳에서 차별성이 나타나는지는 스펙시트를 꼼꼼하게 보면 파악 가능하실 것으로 생각됩니다.


블루투스 프로파일들의 의미가 와닿지 않으시면 아래 포스팅을 참고해 보세요.


스마트폰/태블릿에 많이 쓰이는 블루투스 프로파일



3. 도착과 개봉



▲ 진리의 우체국 택배. 국민이 신뢰하는 국가기관 1위 : 우체국이 보증합니다.


▲ 정갈하게 둘러져 있는 뽁뽁이. 정성이 느껴집니다.


  스포츠용 제품임을 한 눈에 알 수 있게끔 고려된 커버 사진.


▲ 박스 뒷면. 보증서 역할을 하는 “수입사 정품 로고 스티커”가 보입니다.

돌비!! 오랜만에 보는 로고입니다. 라이선스 비용 꽤 비싼 걸로 아는데...


 자석식 커버를 열어보니, 이어폰 유닛이 정갈하게 고정되어 있습니다.


▲ 이어폰 이외의 구성품들은 위와 같이 수납되어 있습니다.


▲ 구성품들을 모두 나열해 봤습니다. 하드케이스, 충전케이블(Micro-USB), 이어팁(대/중/소/초소), 피트클립, 이어윙(대/중+/중/소), 각종 문서들이 들어있었습니다.


이어폰(특히 커널형) 쓰다 보면 노즐 보호때문에 하드케이스가 없으면 아쉬울 때가 종종 있는데, 구성품으로 챙겨줘서 좋았습니다. 다만... 몇 년 쓰다보면 우레탄 코팅이 삭아서 가루처럼 떨어질 것 같아 걱정됩니다(지금까지 우레탄코팅 적용된 옷/가방/디카케이스들을 몇 번 써봤는데, 5년쯤 쓰니까 하나같이 삭아서 떨어지더군요. 고가제품/저가제품 상관 없이...).



3. 디  자  인


매뉴얼 PDF만큼 설명하기 좋게 찍을 자신이 없어서, 매뉴얼 사진을 끌어왔습니다.



▲ 귀에 삽입되는 유닛 부분은 2.5cm 정도 됩니다.


▲ 심박 센서를 감싸고 있는 이어-윙은 카메라 렌즈 후드처럼 생겼습니다.

주변 빛(잡광)을 차단하겠다는 의도가 느껴지는데요,


미루어 짐작컨대, Jabra Sport Pulse에 채용된 심박센서는 피부에 빛을 강제로 비춰서 혈류 변화에 따른 Contast 변화 간격을 측정하는 방식인 것 같습니다. 아마 센서 반쪽은 광원부, 나머지 반쪽은 측정부일 거예요. 빛을 비추는 이유는 Contrast 변화를 보다 정확하게 파악하기 위함이고요. 

이 기술이 적용된 아이폰/안드로이드 앱은 수 년 전부터 출시가 되었습니다. 플래시가 달린 폰카라면 이런 종류의 앱을 통해 비교적 정확하게 심박수를 측정할 수 있었는데, 앱 사용 시에도 손가락을 플래시와 카메라에 바짝 붙이도록 안내되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주변광의 영향을 덜 받도록).

그러니까 Jabra Sport Pulse의 Ear-Wing의 특이한 모습은 “적절한 설계다”라고 받아들이시고, 가급적 끼우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 뱀다리 : 생활 방수 - IP55 ??


IP 등급은 “분진과 수분의 침투에 대한 산업 표준(IEC529)”에 따라, 첫재 자리는 분진(고체) 견딤 정도/둘째 자리는 수분(액체) 견딤 정도를 표시합니다. 검사되자 않은 부분은 'X'로 표시한다고 합니다. IP5X 처럼...

한글페이지 중에서 비교적 설명이 잘 된 곳과 영문 위키백과 링크를 적어 놓겠습니다(위키백과가 더 상세함).


http://blog.daum.net/autonics/11313248

http://en.m.wikipedia.org/wiki/IP_Code


위키백과에서 IP55 등급에 해당하는 텍스트를 가져와 봤습니다.


Solid particle protection - Level 5

 - Object size protected against : Dust protected

 - Effective against : Ingress of dust is not entirely prevented, but it must not enter in sufficient quantity to interfere with the satisfactory operation of the equipment.


Liquid ingress protectionLevel 5

 - Protected against : Water jets

 - Testing for (IPX) : Water projected by a nozzle (6.3 mm) against enclosure from any direction shall have no harmful effects.

    - Details

       Test duration: at least 3 minutes

       Water volume: 12.5 litres per minute

       Pressure: 30 kPa at distance of 3 m


Liquid ingress protection의 Testing Details가 중요할 것 같아 굵게 표시해 봤는데요,

보통 수도꼭지 정도의 수압을 5bar(=500kPa) 정도라고들 말합니다. 그런데... 30kPa(=0.3bar) 압력의 물을 3m 거리에서 뿌린다고 하면? 제 생각에는 몽글몽글 맺혀서 떨어질 정도밖에 안될 것 같습니다.

그러니까... IP55 등급 채용 제품은 세수 막 해도 물이 들어가지 않는 튼튼한 물건으로 보기보다는 흐르는 땀이나 이슬 정도를 커버할 수 있는 정도로 생각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그래도 생활방수 미적용 제품들보다는 훨씬 튼튼하겠죠? IP55 등급을 믿되, 주의는 하자는 뜻으로 쓴 겁니다. ^^)


그리고 IP 등급과는 별개로, 스포츠 펄스같은 경우 배터리 충전상의 문제발생 가능성도 고려해야 할 것 같습니다. Amazon.com 별 1개짜리 피드백 중에서 6개월 동안 받아봤던 3개 전부 충전이 안되는 증상이 발생했다(대략 2달 정도 지날 때마다)는 텍스트를 접했거든요.



4. 착   용


사실, Ear-Wing 같은 보조적인 고정장치가 있는 이어폰은 처음 써봅니다.


▲ 가만 보자, 어떻게 쓰는 건고...


설명서를 참조합니다.


▲ 일반론적이라, 잘 와닿지 않습니다.


▲ 매뉴얼의 또다른 안내. 확인을 위해 접속해 봅니다.


없습니다. -_-;;

검색엔진을 통해 영상을 찾아봅니다.


▲ 찾았습니다!!


▲ 이 방법을 적용하여 정확히 안착시켰습니다.


나중에 안 것이지만, 이 팁은 Jabra Sport 앱에도 나와 있었습니다. 미리 알았다면 돌아서 가지 않았을 텐데... ㅠㅠ


내친 김에 FitClip으로 케이블 길이도 조정해 봅니다.


▲ 적당히 쓸만해 졌습니다.


착용 샷들을 첨부해 보겠습니다.


▲ 약간 뜬 것처럼 보이지만, 단단히 고정되어 있습니다.


▲ 이질감은 특별히 느껴지지 않습니다.



5. 펌웨어 업데이트


자브라 스포츠 펄스는 펌웨어 업데이트가 제공되는 제품이었습니다. 서포트 페이지에서 최신 펌웨어를 받아 적용시켜 줬습니다. 편의를 위해 서포트 페이지 직링크를 첨부합니다.


http://www.jabra.co.kr/support/JABRA-SPORT-PULSE-WIRELESS_100-96100000-60



PC와 연결하여 업데이트를 완료하면 재부팅됩니다. 기존 설정(페어링 장치 등)은 유지된다고 합니다.



6. 1차 체험기 마무리


운동화에 끈을 꿸 때처럼 사용 전 준비과정에 정성이 많이 들어갔습니다.


준비를 많이 하고 나온 제품처럼 느껴져서 물건을 만지는 느낌은 아주 좋았는데, 제품에 익숙하지 않은 최초 사용자를 위한 배려가 조금 부족하게 느껴졌습니다. 팁이 될만한 사항들이 제조사 홈페이지/매뉴얼/국내쇼핑몰 상품페이지/유튜브 동영상 등에 흩어져 있어, 두루 참고하는 데 시간이 많이 소요되더군요.


본격적인 사용모습은 두번째 글을 통해 보여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제품의 기능이나 사용법을 2차 포스팅 전에 파악해보고 싶으시면 매뉴얼을 참조해 주시기 바랍니다. 링크 드릴게요.


http://goo.gl/EZ1v29

▲ 출처 : www.jabra.com


To be Continued...




이 글은 자브라 매니아 카페에서 제품을 제공받아 작성되었습니다.

http://cafe.naver.com/jabramania

①광고 차단 플러그인 해제 후 새로고침(F5)
②글주소 복사 ▶ Ctrl+Shift+N(시크릿탭) ▶ 붙여넣고 엔터

① 또는 ②의 방법으로 본문을 볼 수 있습니다.
(Please turn off AdBlock Plug-in.)


p.s. 광고에도 여러분이 관심을 가질만한 정보가 녹아있을 수 있습니다.


댓글 2

  • 지나가는 객이 감탄 (2015.08.30 13:40)

    구매하려고 알아보고있는데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이런 말은 다른 리뷰어들에게 실례일지모르겠으나 그냥 상품 홍보글 그대로 붙여넣기 하는 분들보다 진정성도 느껴지고 많은 정성을 들이신게 보여서 신뢰가 가네요 감사합니다

    • 짐농 (2015.08.30 16:05 신고)

      지나가는 객이 감탄 // 업체 측에서 다양한 성향의 지원자를 선정하다 보니, 저 같은 사람도 기회를 얻을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개인적으로는 뜻을 같이 하는 분들이 늘어났으면 좋겠는데, 아무래도 인풋대비 아웃풋이 안좋다 보니... 결집하는 것이 쉽진 않은 것 같습니다.

      이것저것 많이 비교해 보시고 마음에 드는 제품 선택하셨으면 합니다.

댓글!! 작은 정보를 남겨주세요. 다른 분들께 큰 도움이 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