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OTAC SSD 128G 사용기

2015. 11. 21. 02:04

짐농 PC Hardware
광고 차단 플러그인 해제 후 새로고침(F5) 하시면
컨텐츠를 정상적으로 볼 수 있습니다.
(Please turn off AdBlock Plug-in.)


p.s. 광고에도 여러분이 관심을 가질만한 정보가 녹아있을 수 있습니다.


저가형 팬리스 노트북을 샀는데, 내장 저장장치가 HDD라 SSD로 교환이 절실한 상황이었습니다. 속도도 빨라질 것이고 내충격성도 좋아질 테니까요. 다만 구입한 노트북이 CPU 성능이 낮아서, 고스펙 SSD를 달더라도 속도를 충분히 끌어낼 수 있을지 불투명했습니다(다행히 SATA3는 지원).

 

▲ 128G SSD 3만원. 10명씩 4주간(현재는 이벤트기간이 끝났습니다.).


제 상황에는 이 조건이 나쁘지 않아 보였고, 기회를 노려 Get 했습니다(운이 좋았어요.).

배송료 포함해서 3만원에 해주셨습니다(Zotac 관계자분께 감사를~).


http://www.coolenjoy.net/bbs/boardc.php?id=review&no=29178&page=1&num=19&board=review&ss=1&sc=0&sn=0&keyword=%EC%A1%B0%ED%85%8D&qa=0&ga=&cat=0&vote=0

 

(사실, 위 글을 보고 성능을 기대했던 점도 없진 않았어요. 10월 21일에 올라왔던 글이니까, 상당한 떡밥으로 작용한 거죠. -_-;; 아무튼 솔직한 평은 차차 하도록 하겠습니다.)

 

 

▲ 무사히 도착했습니다.

(순차 쓰기 속도 최대 170MB/s. 새 노트북 사기 전까지 SATA1에서 120MB/s쯤으로 써왔기 때문에 그러려니 하면서도, 가슴 한켠이 괜히 쓰리네요. 어흑.ㅠㅠ)

 

 

▲ 케이스 뒷면. 보증스티커가 보입니다. 저걸 붙여주면...

 

 

▲ 3년 보증이 뙇~ (안심.)

 

 

▲ AS센터 위치는 이렇다네요. 일 생겼을 때를 대비해서 기록용으로 올려둡니다.

 

 

▲ Power-failure protection + Front-end to back-end data protection.

안정성에 신경을 쓴 것 같습니다(토렌트 막 돌려도 되는거야? +_+).

 

 

▲ 박스 개봉하면 구성품이 이래요. 단촐하고, 실속있습니다.

 

 

▲ SSD만 빼서 뒤집어 봤네요. 헤어라인이 보입니다. 메탈재질이고, 들어봤더니 엄청 가벼워요.

 

우째 이래 가벼울 수 있나~ 싶을 정도인데, 나중에 분해샷이 있는 사용기가 떴길래 들어가보니 속이 많이 비어 있더군요. 케이스의 절반도 안되는 작은 기판에 MLC라니... 대단합니다.

(사용기 링크 : http://blog.naver.com/michaelrodri/220537531176 )

 

 

▲ 두께는 7mm랍니다. 넷북에 장착한 SSD를 잠깐 뽑아서 비교해 봤는데, 두께차이가 많이 나네요.

(넷북 SSD는 9.5mm 규격이었던가? 그렇습니다.)

 

 

구경 적당히 했으니까, 장착해 보겠습니다.

 

 

▲ 노트북 하판을 뜯고 하드디스크를 들어냅니다.

(하판 뜯은 김에 각종 케이블 다 뽑고, 메인보드를 들어내고, 바닥에 있는 램도 바꿔줬습니다. 힘듬. ㅠㅠ)

 

 

▲ 반갑네 하드. 부팅 100번도 안했을텐데 아깝... 잘가~

 

 

▲ 장착 샷. 나는 왜 5색 포스트잇을 사서 꽃을 접어놓고 사진찍는 짓을 기꺼이 했는가?

(이벤트의 노예이기 때문이죠. ㅠㅠ https://goo.gl/URky8N 사실, 만드는 게 재미있으니까 겸사겸사 하는 거죠. 취미생활 겸. ^^)

 

이후 노트북 하판을 닫고, 장착을 마무리하였습니다. 운영체제는 클린설치 하였습니다.

 

 

대망의 벤치마크... 간단하게 가죠? ^^

 

 

▲ 표준 SATA AHCI 컨트롤러 기준에서.

(인텔에서 IRST 드라이버를 지원 안해줘요. 최신품인데 뒷방 메인보드 취급 ㅠㅠ.

머, IRST 안깐다고 해서 성능이 바닥을 치는 건 아니니까 그대로 진행하겠습니다.)

 

 

▲ 0fill 테스트. 우옷~ 잘 나온다!!

 

 

▲ 여세를 몰아서~ Default(Random) 테스트.

표기스펙 정도에 머무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계산해보면 4K 읽기는 6658iops, 4K 쓰기는 11082iops 정도겠네요.


크리스탈만 하면 섭섭하니까, AS SSD 벤치마크도 돌려볼까요?


▲ 크게 다르지 않은 결과가 나오네요.(그런데 액세스타임이 눈에 띄게 느린 편이네요.)


다른 분들의 글을 봐도 벤치 결과는 비슷한 양상을 보이던데, 벤치툴을 다양하게 사용하신 글이 보이길래 링크를 남겨 봅니다.

 

http://cafe.naver.com/ssdsamo/99156

(승리의 스사모! 벤치결과도 가감없고, 댓글들도 진솔해서 좋습니다.)

 

 

-------------------------------------------

 

 

현재 이 SSD에 윈도우10을 설치해서 사용 중인데, 시스템 사양이 충분치 않아서 그런지 고급형 SSD처럼 부팅시 “다이나믹하게 빠르다”는 느낌은 들지 않았지만 HDD대비 3배 이상 빨리 부팅된다는 느낌은 충분히 받았습니다(가볍게 윈도우 8.1 깔 걸 그랬나? -_-;;). 프로그램 설치시 살짝 굼뜬 느낌이 드는 건 잠깐만 참으면 되니까, 사용성을 크게 저해할 만한 요소는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체감속도는 개인차가 있는 부분이라, 직접 보고 판단하시라고 영상 한번 찍어 봤습니다.


▲ 부팅(빠른시작 끔) → 인터넷 → 전원 Off 순으로 진행됩니다.


그리고 순차쓰기속도가 낮아서 속터질 일이 생길것도 같지만... 저에게는 기분탓입니다. 왜냐하면...

 

 

 

▲ 일반적인 USB 3.0 외장하드 속도가 이래서, 노트북에 외장하드데이터를 왕복시킬 때 Zotac SSD 순차쓰기 속도로 충분히 커버됩니다. 하드 2장을 Raid0으로 묶은 외장하드를 연결시키면 얘기가 좀 달라지겠지만, 이런 외장하드는 비싸서ㅠㅠ.


제 생각에는 컴퓨터에 내장저장장치를 1개씩만 달아서 쓰는 환경이라면 Zotac SSD로 불편하지 않게 쓸 수 있지 않겠나 싶습니다. SSD를 여러개 달거나 HDD로 Raid 구성을 해서 쓰던 환경에서 이 제품을 추가로 들이기에는 Zotac SSD의 순차쓰기속도가 느린 편이라 좋지 않을 것 같고요.


제 상황에 적합한 물건, 저렴한 가격에 사용할 수 있어서 기분이 좋네요.

제 사용기는 이쯤에서 마무리 짓겠습니다.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트랙백 (1) 개   l   댓글 0

★ 댓글, 작은 정보지만 다른 분들께 큰 도움이 됩니다. ★